2018 동남아시아 무형유산 영상제작 전문가 워크숍 개최

-영상제작 기술 공유로 동남아 무형유산 보호 증진 유네스코아태무형유산센터(이하 센터)는 지난 10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전주 국립무형유산원에서 '동남아시아 무형유산 영상제작 전문가 워크숍 및 실무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과 실무회의에는 베트남, 필리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라오스, 캄보디아, 미얀마, 태국 등 동남아시아 8개국 무형유산 관계자...

샨족의 전통 춤, ‘킨나리 킨나라’

미얀마 샨주(Shan State)에서 열리는 여러 전통 축제에서는 화려한 날개 장식을 지닌 신화 속 동물의 모습을 한 무용수들을 볼 수 있다. 샨족은 주로 샨주에 거주하며 이들이 사용하는 언어 역시 샨어라고 한다. 샨족의 유산은 신화 속 믿음과 전설에 기반한다. 킨나리(kinnari), 킨나라(kinnara)라고 하는...

무형유산으로서의 태국 전통 마사지

누아드 타이(Nuad Thai)라고도 불리는 태국 전통 마사지는 과학적 지식과 기예가 토착민들의 지혜와 만난 심신 치유법으로서, 태국의 대표적인 전통 건강 요법 가운데 하나다. 2011년, 태국 문화부 문화진흥국은 이 같은 태국 마사지를 ‘자연과 우주에 관한 지식 및 관습’ 범주의 국가무형문화유산으로 등록했다. 고대부터...

페낭 조지타운, 내년 유네스코 문화유산 시범사업지로 선정

문화유산 관리에 있어 유·무형 유산의 통합적 접근방식과 공동체의 참여가 재차 강조되고 있다. 아시아권 내 유네스코 문화유산 시범사업지로 말레이사아 페낭 주 조지타운이 선정돼 내년부터 지역민 참여형 무형유산 기록 프로젝트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 1일부터 4일까지 조지타운에서 개최된 ‘2018 도시 문화유산 관리...

2018 아태지역 무형유산 NGO 컨퍼런스 베트남 후에서 개최

유네스코아태무형유산센터는 베트남 후에유적보존센터와 공동으로 11월 6일부터 8일까지 ‘2018 아태지역 무형유산 NGO 컨퍼런스'를 베트남 후에에서 개최한다. 지난 2016년 11월 대한민국 전주에서 열린 제1회 컨퍼런스의 뒤를 이어 개최되는 이번 컨퍼런스는 ‘공동체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무형유산 NGO의 역할’을 주제로, 지속가능발전목표 달성에 기여하는 NGO...

인간의 희로애락 담은 일본, 중국, 인도네시아 전통 인형극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대표목록과 모범사례 등에 있는 일본, 중국, 인도네시아의 전통 인형극이 5일부터 6일까지 이틀간, 국립무형유산원(전라북도 전주시) 공연장 무대 위에 펼쳐진다. 이들 인형극과 한국의 꼭두각시놀음을 아우른 아시아 4국의 전통 인형극 전승현황과 인형 조종법을 주제로 한 국제컨퍼런스도 마련된다. 인형극은 인형을 소재로 인간의...

300년 역사 필리핀 수상 행진 축제 ‘페냐프란시아’

필리핀에서는 매년 9월 가장 유명하고 오래된 축제가 열린다. 바로 페냐프란시아 축제(Peñafrancia Festival)다.  축제를 위해 수천 명의 사람들이 비콜반도에 위치한 나가(Naga City)로 모여든다. 이들은 나가의 수호성인인 성모 마리아에 열렬한 경의를 표한다. 300년 넘게 이어오고 있는 이 종교축제에는 신자들과 순례자들이 방문하고 있다....

캄보디아 전통·민속음악 국제 워크숍 참가자 모집

전세계 젊은 음악가들과 가수들이 다양한 국가의 전통 및 민속음악을 교류하는 ‘에스노 캄보디아(Ethno Cambodia)’ 워크숍이 캄보디아 씨엠립에서 2019년 1월 최초로 열릴 예정이다. 현재 이와 관련하여 해당 워크숍의 참가 신청을 오는 9월 28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받고 있다. ‘에스노 캄보디아’는 동남아시아 메콩강 주변...

미얀마의 전통 천연화장품 따나카

샨 주 히시 흐셍의 5일장에서 만난 따나카 화장을 한 여인 ⓒ 므그 싯 판 (타운기) 따나카(Thanaka)는 미얀마 전역에서 천연화장품으로 인식되고 있다. 따나카 나무 추출물은 미얀마 사람들의 전통과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기 때문에 대중의 신뢰가 높다. 과거 미얀마 왕국 시대에는 따나카를 천연...

배고픈 혼령들을 달래는 신비한 위령제, 싱가포르 헝그리 고스트 페스티벌

중국과 함께 싱가포르, 대만, 홍콩,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의 중국계 민족이 거주하는 여러 나라에서는 매년 음력 7월 한 달간 천국과 지옥의 문이 열리고, 돌아가신 조상을 포함해 모든 혼령과 귀신이 땅으로 내려온다고 믿는다. 흔히 중원절(中元節)로 알려진 이날은 한국에서는 백중(百中), 일본에서는 오봉(お盆)이라고...

1 2 3 4